블로그 메뉴

기본 메뉴

사용자 성격

커뮤니티


블로그 통계

방문자수

  • Today 1089
  • Yesterday 1486
  • Total 1728636

활동지수

  • 인기도 9247
  • 친구 5 명
  • 퍼가기 5 개

기타 정보

  • 게시판 형식으로 보기
  • 앨범 형식으로 보기
  • 포스트 형식으로 보기

[중앙일보] "우리가 도와야지예~" 5만명 끌어모은 대구 위아자 현장

"우리가 도와야지예~" 5만명 끌어모은 대구 위아자 현장

지난 22일 대구시 중구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에서 열린 대구 위아자 나눔장터를 찾은 시민들로 행사장이 붐비고 있다. 프리랜서 공정식

지난 22일 대구시 중구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에서 열린 대구 위아자 나눔장터를 찾은 시민들로 행사장이 붐비고 있다. 프리랜서 공정식

 
국내 최대 규모 벼룩시장인 중앙일보·JTBC 주최 '위아자 나눔장터'가 22일 막을 내렸다.
대구에서는 하루 동안에만 2112만여원에 달하는 나눔 손길이 몰려들며 대성황을 이뤘다.
 
5만명 모여 성황리 치러진 '대구 위아자 나눔장터'
대구에서 22일 하루 동안에만 2112만원 나눔손길
남성희 대구보건대 총장 기증품 102만원에 팔려

 
이날 수익금은 100여 개의 개인 벼룩시장과 41개의 기업·단체 부스에서 판매한 중고물품 수익금, 50여 개의 지역 명사
경매·판매 기증품 수익금, 기업 기부금을 합친 금액이다. 이 수익금은 아름다운가게를 통해 지역 저소득층 어린이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기업 중에서 가장 많은 기부를 한 곳은 ㈜가야축산·K&U한우다. 행사장에서 한우컵스테이크 등을 판매해 거둔 수익 342만2000원을 기부했다. 이어 대구도시철도공사(155만3000원), 대구도시공사(124만6500원), 영진전문대(107만8900원), 롯데백화점 대구점(80만원) 등이 뒤를 이었다.
 
지난 22일 대구시 중구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에서 열린 대구 위아자 나눔장터를 찾은 시민들로 행사장이 붐비고 있다. 프리랜서 공정식

지난 22일 대구시 중구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에서 열린 대구 위아자 나눔장터를 찾은 시민들로 행사장이 붐비고 있다. 프리랜서 공정식

 
이날 대구 위아자 나눔장터에 몰린 방문객은 역대 최다 인원인 5만여 명으로 집계됐다. 대구 달서구 상인동에서 온
이순연(51·여)씨는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에서 떠들썩한 소리가 나 구경을 왔더니 저렴한 가격에 많은 상품들이 판매되고 있어
한가득 사게 됐다"고 말했다.
 
대구 위아자 나눔장터의 가장 큰 축은 바로 각자 집에서 쓰지 않는 옷가지와 신발, 장난감을 들고 온 개인 벼룩시장들이었다.
부모님 손을 잡고 온 어린이 상인들이 상당수를 차지했다.
 
달구벌대종을 중심으로 마련된 41개 기업·단체 부스에도 눈독을 들일 만한 중고물품이 다양하게 판매됐다.
떡볶이·어묵·부추전(행복나눔봉사단), 한우컵스테이크·한우국거리(가야축산), 대구근대골목단팥빵(영진전문대) 등
먹거리도 풍성하게 마련됐다. 혈압검사·알레르기 반응검사(동산의료원), 타투스티커·점자명함 만들기(대구대),
바람개비 만들기(대구도시공사) 등 체험 부스도 장사진을 이뤘다.
 
지난 22일 대구시 중구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에서 열린 대구 위아자 나눔장터를 찾은 시민들이 벼룩시장 좌판에서 물건을 구입하고 있다. 프리랜서 공정식

지난 22일 대구시 중구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에서 열린 대구 위아자 나눔장터를 찾은 시민들이 벼룩시장 좌판에서 물건을 구입하고 있다. 프리랜서 공정식

 
이날 오전 11시30분쯤부터 진행된 대구·경북지역 명사와 연예인 등 50여 명이 내놓은 기증품 경매는 시민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대구MBC 인기 DJ 이대희씨의 재능기부로 3시간가량 진행된 경매에서는 남성희 대구보건대 총장이 기증한 김창열 화백의 그림이 역대 최고가를 기록하는 등 활기가 넘쳤다.
 
올해 최고 낙찰가는 102만원으로 역대 최고 금액이다. '물방울 작가'로 유명한 김창열 화백의 작품으로 남 총장이 지난해 9월
제주도립 김창열미술관 개관식에 참석해 받은 선물이다. 두 번째로 높은 낙찰가를 기록한 물품은 김관용 경북도지사가 기증한
황남대총 금관 모형이다. 순금으로 도금된 이 모형은 두 명의 시민이 끝까지 경합을 벌이다 김창일 가야축산 대표가 101만원에
가져갔다.
 
대구=김윤호·김정석·백경서 기자 kim.jungseok@joongang.co.kr

[출처: 중앙일보] "우리가 도와야지예~" 5만명 끌어모은 대구 위아자 현장
 
기사원본링크 _ http://news.joins.com/article/22043057

포스트 제어

| 메일 | 인쇄

이 포스트에 대한 행동


위아자나눔장터2017 감사 인사 드립니다.

감사 인사.jpg


포스트 제어

| 메일 | 인쇄

이 포스트에 대한 행동


[JTBC] 전국서 '위아자 장터' 성황리 개최…38만 명 나눔 동참

전국서 '위아자 장터' 성황리 개최…38만 명 나눔 동참

[JTBC] 입력 2017-10-23 08:36

[앵커]

JTBC와 중앙일보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위아자 나눔장터가 어제(22일) 열렸습니다.
서울을 비롯해 전국에서 38만명의 시민들이 나눔 행렬에 동참했습니다.
이수정 기자가 전해드리겠습니다.

[기자]

서울 광화문 광장이 커다란 장터로 변했습니다.
소중히 여기던 물건을 장터에 내놓은 어린이도, 싼 값에 선물을 산 할아버지도 신이 납니다.
하이라이트는 명사 기증품 경매, 그중에서도 문재인 대통령 친필 사인이 들어간 '이니시계 1호' 세트였습니다.
지난 8월 시제품으로 처음 나온 것을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보관해오다 기증한 겁니다.

[400만원 나왔습니다! 420만원 계십니까? 420만원 나왔습니다!]

잠시 고민하던 한 남성이 손을 번쩍 듭니다.
낙찰을 포기한 경쟁자는 아쉬운 듯 미소를 짓고, 주변에선 탄성과 박수가 쏟아져 나옵니다.
[이니시계 1호 낙찰자 : 내가 갖고 싶어서…1호 아니야 1호. 그러니까 뭐든지 퍼스트가 최고 아니야.]

연예인들의 소장품은 올해도 인기였습니다.
JTBC 드라마 품위있는 그녀의 주인공 김희선씨는 따로 코너를 차릴 정도로 많은 물건을 내놨고, 인기 아이돌 강다니엘의 사인이 담긴 모자는 240만원에 팔렸습니다. 지역 장터도 성황을 이뤘습니다.
송상현 광장에서 열린 부산 장터에는 10만 명이 참여했고, 대구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에는 5만 명,
대전 보라매 공원에도 3만 명이 운집했습니다.
바람이 다소 강하게 불었지만 나눔의 열기는 오히려 뜨거웠습니다.

어제 장터에서 모인 수익 1억 2천여 만원은 전액 형편이 어려운 청소년들과 불우 이웃을 돕는 데 쓰일 예정입니다.

(영상취재 : 공영수·강태우·이인수, 영상편집 : 최다희)
 
기사원본링크 _ http://news.jtbc.joins.com/html/722/NB11538722.html

포스트 제어

| 메일 | 인쇄

이 포스트에 대한 행동

목록 넘겨보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