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메뉴

기본 메뉴

사용자 성격

커뮤니티


폴더 보기

------------------------------------------------------------
------------------------------
------------------------------
------------------------------
------------------------------
------------------------------
------------------------------
------------------------------
------------------------------
------------------------------
------------------------------
------------------------------

블로그 통계

방문자수

  • Today 3716
  • Yesterday 3808
  • Total 16585297

활동지수

  • 인기도 156792
  • 친구 734 명
  • 퍼가기 11774 개

기타 정보


즐겨찾기 | 관심 친구


국물이 진한 시골 소머리국밥을 오랜만에 맛보다/온양 효성식당

포스트 제어

메일 | 인쇄

 
P1630534.JPG
 
온양에 가보고 싶은 생각이 불현듯 났다. 옛날 1981년엔가 이란의 바이어들이 와서 온천을 가고 싶다고
했다. 온양온천이 제일 좋다고 했을 때였다. 그 때 이란 바이어 세명과 함께 온양온천 관광호텔에 갔었다.
그당시는 나는 온천이 별로 좋지 않았을 때였다. 이란 테란에 출장을 다닐 때도 정담부장과 사우나에
갔으나 나는 별로 좋아하지 않았다. 그러나  그뒤 사십대에 나는 온천이나 사우나를 좋아했고 즐겼다.

P1630524.JPG
온양 재래시장을 둘러보고 무엇을 먹을까 궁리하다가 오래된 식당을 발견했다. 효성식당이라는 곳에서
소모리국밥을 먹으면 좋을것 같았다. 아니나 다를까 예상이 그대로 적중했다.

[편집]P1630525.JPG [편집]P1630526.JPG
국물이 진한 소머리국밥이었다.
 
P1630522.JPG
소머리국밥 6천원이다.

P1630531.JPG
다디기를 넣었더니 빨갛게 되었다. 그리고 제대로 맛이 났다.
 
P1630523.JPG
어디 가서 음식을 맛있게 먹을 수 있으면 그건 그날 일진이 좋은 날이다.

[편집]P1630532.JPG [편집]P1630533.JPG
이 다음에 오면 다른 메뉴를 시도해봐야 겠다.
☞ Neptune님의 추천 포스트

포스트 제어

메일 | 인쇄

이 포스트에 대한 행동

목록 넘겨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