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메뉴

기본 메뉴

사용자 성격

커뮤니티


폴더 보기

------------------------------

삼성전자, '8조 이익'에도 마냥 웃을수 만은 없는 이유

포스트 제어

메일 | 인쇄

삼성전자, '8조 이익'에도 마냥 웃을수 만은 없는 이유

[JTBC] 입력 2012-10-05 22:47

[앵커]

삼성전자가 깜짝 실적을 내놨습니다. 3분기 영업이익이 8조 1천억 인데요, 하지만
마냥 웃을 수만은 없는 회사 내부의 고민이 많습니다.

백종훈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삼성전자는 3분기에만 52조원 매출에 영업이익 8조원을 기록했습니다.

전세계적으로 3분기에만 1500만대이상 팔린 '갤럭시S 3 효과'를 톡톡히 본 것입니다.

소니와 파나소닉, 샤프, 도시바.

일본 4대 IT기업의 작년 한해 총이익은 4조원.

삼성전자는 불과 석달만에 이들 일본 기업들이 한해동안 벌어들인 돈의 2배를 벌어들였습니다.


8조원은 인구 260만명이 넘는 인천광역시의 한 해 예산과도 맞먹습니다.

삼성전자가 사상최대 이익을 거뒀지만 경쟁사인 애플이 분기당 평균 17조원의 이익을 올리는데 비하면 절반 수준입니다.

아직은 갈 길이 먼 것입니다.

이번 영업이익 8조원 중 5조원 이상이 갤럭시S3를 앞세운 휴대폰 사업부에서 거둔 것으로 전문가들은 보고 있습니다.

지나치게 휴대폰 부문에 쏠린 이같은 이익구조는 문제가 될 수 있다는 분석입니다.

[전성훈/하나대투증권 리서치센터 IT팀장 : 4분기에 경쟁심화가 우려되기 때문에 휴대폰 사업부의 (향후) 마진은 3분기 수준은 어렵지 않겠느냐 싶습니다.]

삼성전자는 잘 나가지만 부품을 대는 납품업체들은 여전히 쪼들린다는 비판,

또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갈수록 거세지고 있는 점도 삼성전자가 풀어야할 숙제입니다.
☞ 현대백화점님의 추천 포스트

포스트 제어

메일 | 인쇄

이 포스트에 대한 행동

목록 넘겨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