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메뉴

기본 메뉴

사용자 성격

커뮤니티


폴더 보기

------------------------------------------------------------
------------------------------
------------------------------
------------------------------
------------------------------
------------------------------
------------------------------
------------------------------
------------------------------
------------------------------
------------------------------
------------------------------

블로그 통계

방문자수

  • Today 2253
  • Yesterday 5001
  • Total 16096138

활동지수

  • 인기도 155448
  • 친구 735 명
  • 퍼가기 11775 개

기타 정보


즐겨찾기 | 관심 친구


산토리니 이아마을의 파란집 하얀집

포스트 제어

메일 | 인쇄

 

저 꼭대기 방에 사는 사람은 아마도 시인이 될 것 같다.

그 사람 눈에는 아름다운 것만 박혀있을거야.


 

인형의 집을 올라가듯, 이 계단을 밟으면...

또, 이 계단에 앉아 바다를 바라보면...


 

여름에는 좀 시끄럽겠지만, 봄이 오는 딱 이맘때 쯤에는

향기나는 詩語들을 입에 물고 살지 않을까?


 

산토리니 이아 마을 언덕 위에 파란 집

고기잡는 아버지와 철 모르는 딸 있네~ 앗. 이건 클레멘타인!


 

이 두 여인은 문 앞에서 무얼하는 걸까?

교회에 온걸까? 오늘은 토요일.

 

 

그 계단을 따라 올라가면 또 보이는 파란 지붕의 교회와

담장 위의 빨간 꽃 덩쿨. 모두 詩지? 

 

닫혀 있는 문들을 지나 지나 지나면...

 

바다가 내려다 보이는 곳에 공중 전화기 한 대.

사랑하는 사람에게 메시지를 띄운다.


 

이 그림자처럼 게으름을 피우며 느릿느릿 걷고 싶지만,

나는 슬프게도 이아 마을을 뛰어 다니고 있다.

Julie Mayfeng

☞ Neptune님의 추천 포스트

포스트 제어

메일 | 인쇄

이 포스트에 대한 행동

목록 넘겨보기